게시물 내용

제목해외 유력 바이어 오송 뷰티박람회 대거 방문

작성자
뷰티학부
등록일
2013/05/08
조회
1885

해외 유력 바이어 오송 뷰티박람회 대거 방문

15개국 100명 해외바이어 참가하는 충북무역상담회 엄재천 jc0027@naver.com


 충북도와 한국무역협회 충북지역본부는 도내 화장품·뷰티산업의 수출증진과 육성을 위해 8일과 14일 2회에 걸쳐 오송화장품뷰티세계박람회장에서 '2013 해외바이어 초청 충북무역상담회'를 열었다.

이번 상담회는 중국, 홍콩, 미국, 스페인, 일본 등 15개국서 화장품 및 뷰티산업 관련 100명의 바이어가 참가한다.

이들 바이어는 오송 뷰티박람회에 참가한 화장품·뷰티 관련 업체 200개 기업과 수출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성기소 충북도 국제통상과장은 "오송 화장품뷰티세계박람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박람회에 참가한 기업의 수요조사를 기반으로 한국의 화장품이 붐을 일으키고 있는 국가의 검증된 바이어를 초청해 구매 성사율을 높이겠다는 것이 이번 상담회의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8일 참가한 대부분의 바이어들은 각국에서 상당량의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중국 상하이의 R바이어는 한국으로부터 연간 200만 달러가 넘는 화장품을 수입하는 등 다수의 바이어가 한국의 화장품을 수입해 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성 과장은 "이번에 참가하는 바이어들은 한국산 화장품 및 뷰티제품의 품질을 세계 최고수준으로 평가해 여타 국가의 제품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신뢰감을 갖고 있다"며 "충북도는 지난해 무역 1조 달러를 넘어선 한국에 대한 인식도 이번 참가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도는 이번 상담회를 통해 충북이 K-뷰티로 상징되는 한국 화장품 산업의 중심지로 발돋움하는 계기로 만들고, 충북 등 한국제품이 중국과 일본, 유럽 등 국내 화장품의 프리미엄이 형성되고 있는 국가에 대한 판로 개척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 엄재천기자 jc0027@naver.com

첨부파일첨부파일없음

이전글 제25회 뷰티산업박람회 5000여명 ‘북적’
다음글 ‘보고 즐기는’ 오송뷰티박람회 100만명 ‘눈 앞’